강남구, K-CSI 청소년 직업체험 프로그램 운영

정승혜 editton2@gangnamtimes.com | 승인 18-09-29 21:14

본문

f7c0e55cf215f21bdbbd1444bfa87bf6_1538223164_0199.jpg

강남구가 청소년 범죄예방과 직업체험을 위해 과학수사대(CSI) 요원들이 직접 학교를 찾아가는 ‘K-CSI 청소년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.

 

이번 프로그램에는 구와 서울지방경찰청 과학수사과·관내 학교·한국폭력예방상담학회가 참여했으며, 과학수사요원들이 강사로 참여하는 범죄예방 시청각교육’ ‘K-CSI 과학수사기법 체험 코너와 한국폭력예방상담학회 상담사들이 진행하는 희망명함 만들기’ ‘위기 청소년상담 활동으로 진행된다.

 

구는 지난 2016년부터 본 체험교실을 운영했으며 현재까지 20개교, 2880여명이 참여했다. 올해는 지난 7월 대명중학교를 찾아 1학년 140명에게 지문 및 족적 채취 실습 등으로 첫 활동을 시작했다. 앞으로 은성중(21), 세곡중(28), 대명중(1030)을 방문할 예정이다.

 

한편 강남구 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(02-550-3630)는 진로교육·진로정보·진로코칭·네트워크 연계 4개 영역 17개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며, ‘직업현장 방문’ ‘대학생 멘토, 전문가와 만남’ ‘학부모 대상 진로교육도 지원한다.

 

양미영 교육지원과장은 학생들에게 올바른 직업관을 심어주고, 진로설정에 도움이 될 다양한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계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이 기사를 후원합니다.
후원하기 >>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로그인 후,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.
댓글등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