강남심포니 정기연주회, 뮤지컬 배우 카이·배다해와 협연

정승혜 editton2@gangnamtimes.com | 승인 18-06-08 19:17

본문

강남구는 5월 11일 오후 8시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에서 ‘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제76회 정기연주회’를 개최한다.

 

 이번 연주회는 20세기 미국 음악의 ‘레오나르도 다 빈치’로 평가받는 레너드 번스타인 탄생 100주년을 맞아 그의 음악과 인생을 되짚어 볼 특별한 기회다.

 

 공연은 성기선이 지휘하는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의 ‘캔디드 서곡’ 연주를 시작으로 국내에서는 자주 듣기 어려운 뮤지컬 〈온 더 타운〉의 ‘3개의 춤 에피소드’, 슈만의 ‘교향곡 2번’ 등 총 10곡이 연주된다.

 

 특히 유명 뮤지컬 배우 카이와 배다해가 출연해 뮤지컬 〈웨스트 사이드 스토리〉 중 ‘마리아’, ‘투나잇’, ‘섬웨어’, ‘아이 필 프리티’를 들려준다. 카이와 배다해는 성악을 전공한 크로스오버 뮤지션으로, 카이는 뮤지컬 ‘벤허’, ‘몬테크리스토’, ‘팬텀’ 등 대형 작품의 주연을 맡은 인기 뮤지컬 배우다. 배다해는 가수로 데뷔해 뮤지컬, 드라마 OST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.

 

 예매는 예술의 전당(☎ 02-580-1300)이나 인터파크티켓(ticket.interpark.com)을 통해 가능하며, R석 3만 원·S석 2만 원·A석 1만 원이다. 강남 거주자는 30%, 65세 이상·장애인·국가유공자·임산부·청소년은 50% 할인된다.

 

 1997년 창단된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는 우리나라 최초의 기초자치단체 소속 교향악단이다. 우리나라 교향악단으로는 처음으로 베토벤의 9개 교향곡 전곡, 브람스 교향곡 전곡 등을 연주해 담은 음반을 출간했다.

 

 또한, 정기연주회에는 지역 내 문화소외계층을 초대해 나눔문화 확산에도 앞장서고 있다.

 

 강남문화재단 관계자는 “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는 이번 정기연주회를 비롯해 연중 70회 이상의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”며, “유명 뮤지컬 배우가 협연하고, 클래식·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를 선보이는 이번 정기연주회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”고 말했다.

 

 자세한 공연 내용은 강남문화재단 홈페이지(www.gfac.kr)를 참조하고, 공연 및 티켓 문의는 강남문화재단(☎ 02-6712-0533)으로 하면 된다.

 

584dca58f3e409b17d24e9685964cd0b_1525871613_5333.jpg

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이 기사를 후원합니다.
후원하기 >>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로그인 후,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.
댓글등록